체험후기 개암사 체험후기입니다.
템플스테이 > 체험후기
로그인

빨리 끝나는 아쉬움

개암사2016.11.18

차분해지는 기분이다.

산을 오르고 복신굴에서 돗자리를 펴고 하늘을 보면서 스르르 잠이 드는 순간~~~

편안함 그 자체였다.

예불 때는 나를 돌아보려고 노력했다.

자연과 사람과 그리고 이곳 개암사 속에서 나는 어떤 관계 속에 놓였을까?

어떻게 기억하고 어떻게 기억될까?

좀 더 많이 생각할 시간이 좀더 있었다면~~~

아쉬움이 남는다.

 

이전글 마음을 비워라!!!

다음글 다음 글이 없습니다